UPDATED. 2024-04-12 16:50 (금)
5월 건설수주액 전년동월비 0.6% 증가 그쳐
5월 건설수주액 전년동월비 0.6% 증가 그쳐
  •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12.07.05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건설협회(회장 최삼규)에서 조사·발표한 국내건설수주동향조사에 따르면, 2012년 5월 국내건설공사 수주액은 8조 5,191억원으로 집계되어 전년동월대비 0.6% 소폭 증가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5월 국내건설수주액을 발주부문별, 공종별로 살펴보면, 공공부문수주는 1조 7,943억원으로 전년동월대비 31.6% 감소하였다. 공종별로는 토목공사가 세종시 생활권 토지조성공사, 부산 북항 재개발 국제여객부두 및 부산 신항 송도 준설토 호안축조공사 등이 이어졌으나 도로 및 철도가 전년동월대비 큰 폭의 감소세를 보이는 등 여타공종이 부진을 보임에 따라 전년동월대비 16.3% 감소하였다.

공공건축은 주거용과 비주거용이 각각 전년동월대비 89.5%, 42% 감소하는 극심한 부진을 보임에 따라 전체적으로 전년동월대비 51.5% 감소한 5,565억원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민간부문 수주액은 6조 7,248억원으로 전년동월대비 15.1% 증가하였다. 공종별로는 토목이 삼성계열사의 기계설비공사 및 제2경인연결(안양-성남)도로 민간투자사업으로 기계설치, 도로공사가 큰 폭의 증가세를 보인데 힘입어 전년동월대비 15.6% 증가하였고, 건축은 삼성전자의 우면동 R&D센터, 광교신도시 오피스텔 개발사업 등 대형공사 발주로 비주거용 건축이 전년동월대비 증가세로 반전되었고, 주거용도 경기지역에서 주택 신축 및 재개발 공사가 호조를 보인데 힘입어 전년동월대비 25.8% 증가하여 3개월만에 증가세로 돌아섬에 따라 전체적으로 전년동월대비 15.1% 증가하였다.

이에 따라 2012.1∼5월 국내건설수주액 누계는 41조 6,823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2.7% 증가하였다. 발주부문별로는 공공부문이 5.9% 증가하였고, 민간부문은 15.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결과에 대해 협회 관계자는 국내건설수주액이 3월과 4월 2개월 연속 지속됐던 감소세를 멈추고 소폭이나마 반등한 점이 의미가 있다며, 올 하반기 건설경기는 주택 등 부동산경기 회복여부에 따라 좌우될 것으로 보이며 결국 부동산 경기가 살아야 최근 발표된 정부의 하반기 경제운용계획에 포함된 건설경기 부양대책의 효과가 배가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