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9 11:10 (금)
두산에너빌리티, 제철소에도 AI 기술 적용한다 … 소결광 품질향상 기대
두산에너빌리티, 제철소에도 AI 기술 적용한다 … 소결광 품질향상 기대
  •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24.07.08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산업과학연구원과 소결공정 AI 적용 데이터 분석 용역 계약 
 

 

두산에너빌리티는 8일 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과 소결공정 AI 적용을 위한 데이터 분석 용역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계약으로 두산에너빌리티는 RIST와 포스코 제철소 내 소결 설비 데이터를 기반으로 AI 운전 적용성을 12월까지 분석할 예정이다. 소결(燒結, sintering)은 고체 가루에 열과 압력을 가해 입자를 결합시켜 하나의 덩어리로 만드는 기술이다. 제철소에서 쇳물을 생산하기 전 소결공정을 통해 불균일한 철광석을 크기가 균일한 소결광으로 만든다.

두산에너빌리티 송용진 전략혁신부문장은 "향후 소결 설비에서 사용되는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생산되는 소결광의 품질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두산에너빌리티는 2013년부터 데이터분석팀, 디지털솔루션팀 등으로 구성된 ‘디지털 이노베이션’ 조직을 운영하고 있다. AI 기반 최적화 솔루션을 국내 1000MW급 발전소에 공급, 제어망에 연결해 고객 신뢰성과 효율 향상에 기여하고 있으며, 예측진단 솔루션인 ‘프리비전’, 비파괴검사 결함 자동 판독 솔루션 등 다양한 디지털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