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7 16:48 (금)
현대건설기계, 美 건설장비전서 첨단기술 선봬
현대건설기계, 美 건설장비전서 첨단기술 선봬
  •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20.03.11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400km 떨어진 현장의 무인 휠로더 원격조종...관람객들 호평

현대건설기계는 이달 10~14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콘엑스포(Conexpo2020)에서 굴삭기와 휠로더 신모델 등 차세대 장비 22종을 전시한다.

특히, 현대건설기계의 차세대 건설장비에 적용될 신기술들이 대거 공개되면서 관람객들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그 중에서도 전시장에서 약 3,400km 떨어진 미국 조지아주의 휠로더를 원격으로 조종하고, 자율작업 기반기술인 머신 컨트롤(Machine Control)과 버킷의 회전력을 극대화시킨 틸트로테이팅(Tiltrotating) 기술을 적용한 굴삭기를 시연해 호평을 받았다.

또한, 작업 반경 내에 들어온 사람을 자동으로 식별해 접근 거리에 따라 경고하거나 장비를 정지시키는 ‘AI 비전’ 기술과 아마존(Amazon)사의 인공지능 플랫폼인 ‘알렉사(Alexa)'를 접목해 운전자가 음성으로 장비를 제어하고 음악, 뉴스 등을 시청할 수 있는 기술 등 사용자의 안전과 편의성을 획기적으로 높인 기술도 소개됐다.

현대건설기계 강명식 아틀란타 법인장은 “콘엑스포 전시회는 북미지역 뿐만 아니라 전 세계 건설장비의 기술과 시장 흐름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자리”라며, “현대건설기계의 첨단 기술을 글로벌 시장에 선보이고 고객 및 업계와 소통하며 시장 확대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3년마다 개최되는 콘엑스포는 독일 바우마(Bauma), 프랑스 인터마트(Intermat)와 함께 세계 3대 건설장비 전시회로 꼽히며, 올해는 오는 14일까지 전 세계 약 2,500개 업체가 참가하고 있다.
 

콘엑스포 전시회에서 현대건설기계가 3,400km 떨어진 미국 조지아州 석재 판매현장의 무인 휠로더를 원격으로 조정하는 모습
콘엑스포 전시회에서 현대건설기계가 3,400km 떨어진 미국 조지아州 석재 판매현장의 무인 휠로더를 원격으로 조정하는 모습

<용어설명>

1. 머신컨트롤(Machine Control): 굴삭기에 각종 센서와 제어기, 위성항법시스템(GNSS) 등을 탑재해 굴삭기의 자세와 위치, 작업범위 등을 실시간으로 운전자에게 알려주는 머신 가이던스(Machine Guidance) 기술에 자동 정밀시공 기능을 추가한 기술

2. 틸트로테이팅(Tiltrotating) : 굴삭기의 버킷을 좌우로 움직이거나 수평으로 360도 회전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로 제한된 공간에서 장비의 활용도를 높일 수 있어 작업 효율과 생산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다는 것이 장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